mbt 등 기능성 신발이 워낙 잘 팔리다 보니 기존의 운동화 업체들이 긴장하고 있나 봅니다.

어차피, 한번에 두 가지 이상의 운동화을 구입하여 신는 분들은 많지 않기때문에, 자신들의 시장도 침범하고 있어 위기감을 느끼기도 했겠습니다.

그래서, 운동화에 관심이 되고 있는 다이어트, 성장에 도움이 된다고 마케팅을 열심히 하나 봅니다.

오늘 아침 모 경제 신문에 늘씬한 다리를 가진 여성 모델을 기용한 아식스 워킹화를 보았습니다.

 신발을 직접 보지는 못했지만, 신발 밑면에 주황색 라인이 아마 사람이 걸을 때의 체중이동선인
것 같습니다. 걸을 때 발에 쏠리는 무게중심이 그 라인을 따라 가도록 설계한 것 같습니다. 그 라

인을 따라 움직이려면 그 라인 튀어 나와야 합니다.

  정상적인 그리고 보통의 무게이동은 발뒤꿈치 ( heel strike ) - 발의 바깥쪽 - 발의 중앙 - 엄

지발가락 ( toe off 직전) 이런 식으로 움직입니다. (*그림 참조 )


이 신발은 이런 정상적인 무게이동을 도와 정상보행을 유도하려고 제작한 것 같습니다.

관건은 얼마나 유도선이 ( 그림에서 주황색 라인 )얼마나 높고 낮으냐에 따라 몸에 무리를 주느

냐 그 한도 내에 있느냐의 차이가 생길 듯합니다. 그 유도선의 높이가 조금 높다면 설계의도와는
달리 morton's  foot처럼 좌우로 뒤뚱거리는 발이 될 수도 있을 겁니다. (물론 큰 기업이니까 그

런것을 다 고려하고 최적의 높이를 찾았겠죠? ) 근력이 떨어지는 여성들이 신으면 통증이 생길

가능성도 보입니다. ( 약간의 뒤뚱거림이 없다면 골반- 무릎- 발목을 잡아주는 옆라인이 근육을

충분히 쓸 수 없어 몸매교정이 효과가 줄어들 것이기 때문입니다. ) 이건 정말 젊은 사람들 용입

니다.

 p.s : 좌측의 신발은 '세이프 워커'란 이름처럼 안정성에 무게를 둔 신발로 접점이 무게중심의 황금 분할, 삼각대 원리에 의해 엄지발가락 앞, 발뒤꿈치, 새끼발가락 앞에 주요 지지대를 두고 발의 중간 부분까지 보강한 시니어용 신발로 보입니다.

댓글 모음

kimstaar 2010/09/21 11:08 답글 | 삭제 | 신고

쉐이프워커는 다이어트용 신발에 조금더 가깝다고 볼수있습니다.
체지방분해에 탁월한 기능을 가지고 있습니다. 토업구조로 되어있어 평지에서도 언덕을 걷는 효과를 볼수 있는 제품입니다.
 
다잘될껴 2010/09/26 10:41 답글 | 수정 | 삭제
토업 구조로 되어 있다는 것은 앞쪽이 약간 들렸다는 것인데 그러면 체중이 보다 뒤쪽으로 쏠리는 현상이 생기게 됩니다. 보통 앞뒤 무게 배분이 4:6 정도 되는데 2.5:7.5 이상으로 불균형이 일어나면 몸에 무리가 가게 됩니다. 그렇다면 쉐이프워커는 청장년용이며, 연세드신분들이 신으시면 통증이 생길 우려가 있을겁니다.

< 이 글은 김한성 부회장 블로그의 2010년 9월 16일의 글입니다. >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스포츠한의 Trackback 0 : Comment 1


현재 2기가의 램을 운용중이시라면.....조용히 스킵해주시면 됩니다.

XP를 사용하면서 4기가의 램이 사실상 지원하는 만땅입니다. 거기에 가상메모리까지 잡혀서 하드디스크의 공간을 사용하게 되는데요...(이 가상메모리공간까지 SSD라면 참 빠르겠지용??그맛에 SSD를 쓰긴 합니다.)

사실 램디스크는 조립할때 실수로 싼맛에 8기가정도 램을 꼽아버린 분들에게 유용한 스킬입니다. 하지만 보안성의 측면에서 아니면 사후 관리 차원에서...어짜피 남아돌게 뻔한 램을 활용하는 이스킬은 분명 효용가치가 있습니다.



데이타램은 삼성처럼 메모리 반도체나 스토리지를 만드는 회사인 모양인거 같습니다. 하지만 걍 제품찍어내는 삼성과는 다르게 이런 유용한 유틸도 무료배포 해주는군요...



뭐....어짜피 가상메모리덕에 램모지랄 일은 없겠고  이 무료유틸은 4기가정도 램디스크 잡아주는게 한계라고 하네요...그니까 32비트 운영체제 이용자는 8기가 이상 가져다 꼽을 필요 없으시다는 말씀......

뭐 저도 4기가 쓰고 있는 입장에서 꿈같은 얘기는 접어두고....
램디스크의 효용성은 1기가정도의 공간을 잡아서 그공간을 인터넷 임시파일이나 윈도우 임시파일공간으로 사용하는겁니다. 2기가 램쓰는 분은 이 스킬이 무소용이라는게 이런 의미죠...

윈도우를 쓰다본면 자꾸 윈도우가 쓰는 용량이 늘어나는걸 볼수 있으신데요. 한번씩 백신프로그램에 딸린 레지스트리 정리 돌려주면 그렇게 쾌적할수 없다는 생각 받으셨을 겁니다. 뭐 그런것과 비슷한겁니다. 램은 휘발성 메모리고 전원이 차단되면 데이터가 싸그리 날아가는데요. 임시파일들이 끌때마다 저절로 사라진다.....시스템의 사후 관리측면에서 굉장한 이득이라 볼수 있습니다. 게다가 HDD는 물론 엔간한 SSD보다도 속도가 빠릅니다....

저보다 사용법을 훨신 잘 정리해두신 쿠루겔님의 블로그 입니다.
http://kurugel.blog.me/80123879598

주의할점은 PC에 꼽혀있는게 4기가가 넘게 있는분만 PAE활성을 할것...이라는것...과
그리고 내컴퓨터 ->속성을눌러 뜨는 3.25기가 램이라는 표시는 정상수치라는거.....정도 되겠네요...(하드웨어 예약땜시 그렇답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스포츠한의 Trackback 0 : Comment 2

원래 하이브리드 컴퓨터는 "디지털 컴퓨터와 아나로그 컴퓨터를 조합한 컴퓨터"라는 의미로 사용되었지만 이제 컴퓨터시장에서 하이브리드는 다른 의미로 사용될꺼 같습니다.


현재 컴퓨터 부품중 가장 느린 부품은 DVD롬 그다음이 하드디스크인데요. 기본적으로 모터를 이용해서 원판을 돌려가며 데이터를 읽어들여야 하기때문에 10000rpm(이론상 읽기 쓰기 초당150Mb)이 기술적인 한계치라고 알려져 있습니다. 게다가 보통 쓰는 하드는 7200rpm으로 읽기쓰기가 대략 70메가 후반대 정도.....(최대치는 100이라고들 합니다.)

다른 부품에 비해서는 턱없이 느린편이죠...그래서 요즘 나온 HDD대체품이 SSD인데요 쉽게말해 낸드플래쉬메모리 덩어리입니다. 흔히들 들고 다니시는 USB를 읽기쓰기 속도를 강화하고 용량을 크게한거죠. 근데 단점이 참 비쌉니다...

그래서 요즘 조립컴퓨터의 추세는 SSD 저용량 하나 HDD고용량 하나를 사용한 하이브리드 방식을 사용합니다. 쉽게말해 윈도우와 프로그램 파일들은 SSD에 놓고 내문서나 다운로드 폴더들을 HDD에 몰아놓는 방식이죠 어짜피 문서야 필요할때 꺼내쓰는용도인지라 자주 사용할일도 없으니 하드디스크가 적당하고 플래쉬매모리에는 빠른 데이터 처리가 요구되는 파일들을 위치시키는거죠. 이방식이 탐나는지 삼성과 씨게이트가 제휴해서 하이브리드 HDD를 내놓긴 했습니다만
이방식의 효율을 가져가진 못하고 있습니다. SSD는 XP의 경우 40기가 이상이면 되고 윈7은 64기가 정도면 된다는군요.

다음편은 남아도는 램을 활용하여 속도를 높이는 테크닉적인 부분을 알려드리겠습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스포츠한의 Trackback 0 : Comment 0


 

 수년전 아이스하키 팀닥터로 스페인에 갔을 때 갑갑했던 것이 온통 스페인어


스페인어 한마디 못하는데, 도로 표지판, 간단한 안내어 모두 스페인어 그 때 이 어플이 있었다면 얼마나 좋았을까?


휴, 간단합니다. 프로그램 실행시켜서 스페인어에 비추어주면 영어로 바로 보여줍니다. fantastic


<출처> Gizmodo.com

신고
Posted by 스포츠한의 Trackback 0 : Comment 0


게이머의 모션을 인식하는 게임기는 닌테도 Wii가 있었습니다.

MS 에서 그에 대항하는 KINECT를 출시했는데요, 키넥트는 리모컨이 필요가 없네요.

플레이어 자체가 리모컨입니다. 키넥트가 게이머의 동작을 인식하고 게이머의 동작이 그대로 게임안에서 움직여집니다.

치료자의 입장에서 보면 환자에게 집에서 할 수 있는 재활운동등의 소프트웨어를 만들어 공급할 수 있다면 환자 치료용으로도 응용할 수 있을 듯 합니다.

기술의 발전은 생각보다 훨씬 빨리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아마, 5년내에 입체 게임도 나올 수 있습니다. 정육면체의 방안에 상하좌우 전면에 프로젝트 빔으로 영상을 쏘고


각면에 각각의 모션센서가 들려있는 게임기가 가능 할 겁니다. 게임기 안에서 각 면의 틀이 맞도록 계산해서 각 벽에 화면을 게이머의 움직임에 맞게 조정하게 될 것입니다. 비행기 시뮬레이터처럼 말입니다.



신고
Posted by 스포츠한의 Trackback 0 : Comment 0